• 동해시, 아동학대 예방·대응 체계 강화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1.02.19


     - 아동학대 조사 진행현황 : 2020년 10월 1일 ~ 현재 (44건 접수)
     - 조사 후 수사의뢰 4건, 시설 응급조치 및 보호조치 2건, 분리보호 3건, 가정보호 35건
     - 24시간 긴급신고전화 운영체계 가동 및 학대 피해아동 쉼터(비공개) 운영


    □ 전국적으로 아동학대 사건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동해시가 아동 학대 예방과 피해 아동보호를 위한 대응체계를 강화한다.

    □ 이를 위해 영유아 건강검진 미검진 및 어린이집·유치원 결석 등 총 43종의 정보 연계로 추출된 아동을 대상으로 가정을 방문해 양육 환경을 조사할 방침이다.

    □ 또, 개선이 필요한 가정에 대해서는 통합사례관리 등 자원 연계와 아동학대 위험징후 파악 및 아동학대 조기발견을 통해 위기아동을 선제적으로 예측·발굴할 계획이다.

    □ 현재, 동해시는 아동학대 사건 신고 접수 및 조사업무를 수행하는 아동학대 전담공무원(3명)과 보호아동 사례관리를 담당하는 아동보호전담요원(1명)을 배치해 공공중심의 아동보호 종합 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 2021년 1월 말 기준 동해시 아동인구(만18세 이하)는 14,334명이고, 지난해 10월 1일부터 최근까지 아동학대 신고 건수는 44건이 접수됐다. 이 중 4건은 조사 후 수사의뢰, 2건은 시설 응급조치 및 보호 조치, 3건은 분리보호, 35건은 원가정 보호조치 됐다.

    □ 시는 기존 아동학대 전담공무원 배치뿐만 아니라 아동학대 긴급전화를 설치해 24시간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아동학대 사각지대가 없는 “아동 안전지대 구축”을 위해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 김도경 부시장은 “마땅히 보호를 받아야 할 아동들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아동학대 방지 등 아동의 권익 보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515개(1/552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