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해시, 가을철 조림사업 박차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10.05





     - 산불피해지복구 44ha, 경제수 0.4ha, 미세먼지저감 0.1ha 등 44.5ha, 5억 3천여만원 조림예정


    □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가을철 조림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시에 따르면, 시는 가을철 5억 3천여만원의 예산을 들여 44ha의 면적에 낙엽송, 자작나무, 청단풍, 해송 등의 묘목을 식재할 계획이다.


    □ 가을철 조림사업은 봄철에 집중된 사업량을 분산함으로써 매년 되풀이되는 봄철 가뭄과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조림목의 피해를 줄이고, 관내 임업분야의 일자리를 연중 제공할 수 있어 긍정적 효과가 기대된다.


    □ 특히, 시는 지난해 산불피해지 복구 조림을 통한 경관을 복원하고, 생활권 주변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정화 기능을 극대화 한다는 방침으로,


    □ 이에, 4억 9천여만원을 들여 오는 10월 말까지 지난해 산불 피해지 일대 44ha의 규모에 산불피해 복구조림을 실시하고, 송정동 및 전천 일대 0.5ha의 규모에는 경제수 및 미세먼지저감 조림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 한편, 시는 올 봄 3억 5천여만원을 들여 57.24ha의 산림에 소나무, 전나무, 해송 등 경제목과 미세먼지 저감조림 식재를 완료했다.


    □ 동해시 관계자는 “조림사업은 미세먼지 저감과 쾌적한 공기질 향상 등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는 만큼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007개(1/501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