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8.10.01

     

        - 10월 12일 ~ 14일 3일간 천곡로타리 일원(로터리~현충탑사거리)에서 열려
        - 시가지 중심부에서 진행, 다양한 주민참여 프로그램 운영
        - 개막특별공연에는 신지, 노사연 등 국내 정상급 가수 출연, 불꽃축제 볼거리
        - 시민 대화합 거리 퍼레이드 1,500여명의 참여로 장관 연출


    □ 지역 전통 문화계승과 정체성을 확보하기 위한 대표 축제이자 ‘시민 주도형 소통·화합 한마당’인 동해무릉제가 서막을 알린다.

     

    □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오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3일간 천곡로터리 일원(로터리~현충탑사거리)에서 시민들이 만들고, 참여하고, 즐기는 시민주도형 동해무릉제를 개최한다.

     

    □ 동해시가 주최하고 동해문화원이 주관하는 제33회 동해무릉제는 시민 3만 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3일간의 일정으로 개최되며, 제전행사를 비롯한 민속경기, 문화예술행사 등 풍성하고 차별화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마련되어 있다.

     

    □ 행사 첫날인 12일(금)에는 성공적인 축제와 시민안녕을 염원하고 풍년을 기원하는 산신제가 오전 11시 무릉계곡 광장에서 진행되며, 오후 3시 시청 잔디광장에서는 풍년제가 이어진다.

     

    □ 같은 날, 오후 6시 30분 특설무대에서는 식전공연에 이은 개막식이 노사연, 이용, 신지, 현숙, 이애란 등 국내 정상급 인기가수의 열창으로 축제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또한 행사의 대미를 장식하는 불꽃 페스티벌은 웰빙레포츠타운 동덕정에서 화려하게 펼쳐져 가을 밤 하늘을 아름답게 수 놓을 예정이다.

     

    □ 특히, 13일(토) 오후 3시에는 웰빙레포츠타운 동덕정~천곡중앙사거리, 현충탑사거리~행사장까지 축제 하이라이트로 시민 모두가 참여하고 즐기는 ‘시민 대화합 거리 퍼레이드’가 진행되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 시민 대화합 거리 퍼레이드는 “신과 함께”라는 주제로 특수분장 및 설치미술을 통한 예술성을 부각하는 한편, 오색 깃발과 악대, 10개동 주민과 각급 기관, 단체, 기업체, 군인 등 각계각층에서 1,500여명의 인원이 참여하는 이색적인 광경을 연출하게 된다.

     

    □ 또한, 이날 오후 6시부터 특설무대에서 시민들과 함께하는 노래자랑 ‘동해가요제’와 ‘동해스타와 함께하는 가요의 밤’ 공연을 진행하여 시민들과 함께 즐기는 가요의 밤을 펼친다.

     

    □ 13일(토)부터 14일(일)까지에는 장기대회, 제기차기, 윷놀이, 투호대회, 팔씨름, 직장 및 동대항 줄다리기, 농악시연 등 민속경기가 진행되며, 전국한시경연대회, 무릉백일장, 무릉사생·휘호대회, 무릉시화전 등의 다양한 문화예술행사와 함께 버스킹, 청소년 커버댄스 공연으로 즐거움과 흥을 더해주게 된다.

     

    □ 이와 함께, 14일(일) 오후 3시 30분부터 특설무대에서 펼쳐지는 각 동 주민자치활동 발표회와 평양예술단 공연으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 이번 행사에는 의류업체 27개소, 일반음식점 22개소가 참여하는‘동해무릉제 할인행사’를 운영하여 행사장을 찾는 시민 및 관광객이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의류를 구입하고 음식을 제공 받을 수 있다.
     
    □ 이밖에도 음식체험관, 민속체험관, 웰빙체험관, 소방119 이동안전체험 등 다양한 체험·홍보부스를 운영하여 가족과 이웃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

     

    □ 정의출 문화교육과장은 “시민들의 목소리를 반영한 시민주도형 축제인 무릉제가 지역의 전통 문화를 계승하고 주민들과 함께 즐기는 소통과 화합의 한마당이 되길 기대한다.”며, “시민과 관광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교통통제 및 주차안내 등 행사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182개(1/19페이지)
    포토뉴스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