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8.07.07

     


    [동해매일신문]=  - 8. 3. ~ 8. 4 / 망상해변 특설무대
        - 역대 베스트밴드 7팀 출연
        - 추가열, 장계현과 템페스트, 여행스케치, 공일오비, 양혜승 외 다수

     

     □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오는 8월 3일(금)부터 4일까지 2일간 망상 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2018년 대한민국 직장인밴드 동해콘서트’를 개최한다.

     

    □ 특히 이번 콘서트는 그간 3년간 배출된 전국의 베스트밴드 7팀을 출연하는 베스트밴드 특집 콘서트로 구성했다.

     

    □ 이에 따라 2015년 베스트밴드인 서울의 맘마미아, 평택의 장안동밴드, 2016년 안동의 밴드온, 경기권의 킴스밴드, 노래마당 사람들, 2017년 대구의 칼퇴근, 서울의 청천벽력밴드 등 직장인밴드 역대 베스트밴드가 총 출동하며, 문화체육관광부의 직장인밴드 불살라 밴드가 특별 출연한다.

     

    □ 또한 양일간 초청되는 가수는 추가열, 장계현과 템페스트, 여행스케치, 공일오비, 자전거 탄 풍경, 양혜승 등 초청가수와 추억의 밴드가 함께 협동 작업을 통해 새로운 시너지를 발산시킬 예정이다.

     

    □ 지난 2015년부터 시작해 금년 4회째를 맞이하는 직장인밴드 동해콘서트는 직장인이라는 키워드와 해변 문화를 접목시킨 독특한 컨셉으로 매년 화제가 되고 있으며, 회마다 1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찾는 가운데 망상 해변을 대표하는 여름 문화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 최성규 동해시 공보문화담당관은 “초대 가수들과 참가팀들이 어우러져 열정 가득한 무대를 선보이게 될 이번 2018 직장인밴드 동해콘서트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상록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182개(1/19페이지)
    포토뉴스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